11월 /나태주

Posted 2015. 11. 2. 16:21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돌아가기엔 이미 너무 많이 와버렸고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버리기에는 차마 아까운 시간입니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어디선가 서리맞은 어린 장미 한 송이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피를 문 입술로 이쪽을 보고 있을 것만 같습니다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낮이 조금 더 짧아졌습니다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더욱 그대를 사랑해야 하겠습니다. 
 
 
 
 
----- <당신을 위한 조언> ----- 
 
날씨가 정말 추워졌다.
그래도 희망의 불씨를 피우기엔
늦지않은 시간이야~ 
 
연말.. 추억의 사진 하나 더 만들어보자!  
 
힘내자!~^^

 
 
> 속삭 
 
 



 
▶ 소식받기 하시면 매일 새소식을 보내드려요

소식받기>> https://goo.gl/f4hrR1 [속삭]
소식받기>> https://goo.gl/f4hrR1 [속삭]
 

#속삭 #명언 #명언글 #조언 #건강 #가족 #성공 #지위 #명예 #돈




Write your message and submit
« PREV : 1 : 2 : 3 : 4 : 5 : 6 : 7 : ··· : 37 : NEXT »